“공원에서 브레인명상을 지도하면 가슴이 뛰어요”

00:00 추천 : 0 난이도 : 초급

서울에서 남편과 함께 건강원을 운영하는 강석화(57) 씨는 건강원을 찾는 사람들에게 즙을 내주는 것 외에 특별히 기체조, 명상법을 알려준다. 먹는 것에 병행하여 기체조, 명상을 통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관리하라는 의미이다. 사실 강석화 씨는 오래전부터 국학기공을 지도해온 국학기공 강사이다. 국학기공은 브레인명상을 생활속에서 쉽게 할 수 있도록 생활체조로 만든 것이다.

* 비방 및 욕설과 광고성 댓글은 삭제됩니다.

    힐링뉴스

    • 시청기간
      무제한
    • 영상구매가
      무료
    • 프리미엄 회원 무료
    • 후원 회원 무료
    • 정회원 무료
    • 단월드 회원 무료
    • 일반회원ㆍ준회원 무료